* 진기72(2018)년 6월 25일 월요일   
  전체기사
  포토
뉴스홈 >  >  목록
   
무술년(戊戌年) 신년법어-진각종 회정 총인예하
[2017-12-28 09:53]

세간 모든 일에는
가고 오는 거래(去來)가 있고
더하고 덜한 차별(差別)과
선하고 악한 분별(分別)이 있으나
진리(眞理)의 세계(世界)에서는
모두가 다 한 가지이니
어찌 시비(是非)하고 가릴 것이 있겠습니까?

삼세(三世)를 두루 하사
시방세계(十方世界)를 밝혀온
대일(大日)의 광명(光明)이
무술년(戊戌年) 새 날을 여니
우리 함께 어울려
이 날을 축하(祝賀)하면서
기쁘게 맞이합시다.

“불법(佛法)은 체(體)요, 세간법(世間法)은 그림자”며
“상대자의 저 허물은 내 허물의 그림자”라고 했습니다.

남의 눈 티끌은 잘도 보면서
내 눈의 들보는 보지 못하는
어리석음은 저지르지 말아야 합니다.
 

큰 거울에 만물(萬物)이 걸림 없이 비치듯이
대원경지(大圓鏡智)의 넓고 크고 둥근 마음으로
자성(自性)을 밝혀
스스로를 돌아보고 참회하면서
진각(眞覺)을 성취해야 하겠습니다.

무술년 원단


   
  이웃과 함께 하는 ‘동지팥죽 나눔’
  무술년(戊戌年) 신년사-진각종 통리원장 회성 정사
  목록 보기
 
 뉴스 홈으로   맨위로
 동국대 경주캠퍼스 학군단, 하..
 “법화종도로서의 주인의식을 ..
 성북구 어르신 5, 6월 연합 생..
 제6회 전국실버시낭송대회 개..
 이마트와 함께하는 ‘식품 나..
 경주서 재난대비 위한 대응교..
 ‘신도품계제도 점검과 개선’..
 동영상 제작 및 편집 교육강좌..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Ho..
 조계종, 문화방송·PD수첩 제..
  신행단체  | 청소년  | 인물/인터뷰
  문화/문화재  | 학술  | 출판  | 교육
  복지  | 인사/동정/부음
 
밀교신문소개 | 광고안내
본 게시물의 저작권은 밀교신문에 있으며, 무단 복제 및 게시를 금지합니다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17 Tel 02-6328-0136 Fax 02-6328-0137
등록번호 서울, 다05518 발행인: 김봉갑(회성) 편집인: 이성칠(원명)
편집국장: 이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우

Copyright ⓒ 밀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ilgy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