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기72(2018)년 7월 18일 수요일   
  전체기사
  인물/인터뷰 포토
뉴스홈 > 인물/인터뷰 >  목록
   
“능동적인 신행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이끌 것”
신임 대전교구청장 원명 정사 인터뷰
[2018-02-26 11:26]

“교구청장이라는 직책은 통리원과 유기적인 관계를 유지 하고, 종단이 하고자하는 행정적인 방향을 지역의 스승님과 신교도들에게 잘 전달하는 가교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 니다. 대전교구를 잘 이끌어서 종단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지난해 12월 대전교구청장 으로 취임한 원명 정사는 무술년 새해를 맞아 본지와의 인터뷰를 통해 교구청장으로 서의 포부와 진기 72년의 사업계획 등을 밝혔다.

원명 정사는 대전교구의 당면한 과제로 스승의 재교육과 신교도의 교육을 꼽았다. 원명 정사는 “신교도들이 주인이 되는 능동적인 신행생활이 필요하다. 신행생활을 통해 얻은 깨달음을 실생활에 적용하고 회향할 수 있어야 한다. 이것이 선행 된다면 여타 다른 행사와 포교들은 자연 스럽게 이뤄질 수 있을 것”며 “이를 위해서는 신교들이 모두 불교란 무엇인지, 진각종 이란 무엇인지를 정확하게 알수 있도록 교육이 필요하다” 고 전했다. 이어 “또한 스승들도 실질적으로 교화에 필요한 교육과 더불어 종조님의 말씀 이 담 긴실행론을 함 께 배 우 고 연 구 하 는 자 리 를정기적으로 가지고자 한다”고 밝혔다.

대전교구는 논산훈련소와 국군간호사관학교 정기법회 등을 통해 군포교에 특화되어 있다. 이와 관련해 원명 정사는 “논산훈련소 군법당은 2001년에 진각종의 후원으로 마련된 곳이다. 지금도 정기적 으로 대전교구에서 법회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대전교도소 에서 진행하고 있는 자매상담 법회를 통해 신교도로 교화된 사례도 있는 만큼 대전교구 뿐만 아니라 종단차원에서 관심을 가지고 꾸준하게 진행되어야 할 포교사업이라고 본다” 고 전했다.

원명 정사는 끝으로 “이제 교구청장으로 취임한지 3개 월이다. 서두르지 않고 다가 오는 새로운 시대에 맞는 교화방편을 개발하는데 노력할 것이다. 아울러 신교도 여러 분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신행활동을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김보배 기자 84bebe@hanmail.net


   
  “소통하며 ‘승속동행’하는 부산교구 만들 터”
  진각종 통리원장 회성 정사 신년인터뷰
  목록 보기
 
 뉴스 홈으로   맨위로
 밤나무골 시장 대상 ‘찾아가..
 복날 맞아 지역 어르신들께 삼..
 2018 교육문화 무료특강 진행
 어르신 정서지원프로그램 ‘다..
 다문화가정 어린이 대상 운동..
 제13회 통리원장배 풋살대회 ..
 서울시민예술대학 ‘전통한지..
 경주교구, 지역학생과 봉사활..
 백운초와 100인 원탁회의 개최
 ‘산상수훈’ 감독 대해 스님,..
  신행단체  | 청소년  | 인물/인터뷰
  문화/문화재  | 학술  | 출판  | 교육
  복지  | 인사/동정/부음
 
밀교신문소개 | 광고안내
본 게시물의 저작권은 밀교신문에 있으며, 무단 복제 및 게시를 금지합니다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17 Tel 02-6328-0136 Fax 02-6328-0137
등록번호 서울, 다05518 발행인: 김봉갑(회성) 편집인: 이성칠(원명)
편집국장: 이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우

Copyright ⓒ 밀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ilgy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