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기72(2018)년 7월 18일 수요일   
  전체기사
  일반 포토
뉴스홈 > 일반 >  목록
   
“4대강 사업 책임규명과 재자연화 추진해야”
[2018-07-06 15:19]

이명박 정부가 추진한 ‘4대강 사업’이 부실 투성이라는 감사 결과가 공개된 가운데, 환경단체들이 철저한 책임 규명과 4대강 재자연화를 촉구하고 나섰다.

불교환경연대를 비롯한 시민사회단체와 환경단체들로 구성된 4대강재자연화시민위원회와  한국환경회의는 7월 5일 오전 11시 광화문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는 4대강 사업으로 국민을 배신하고 국익을 짓밟은 잘못을 사죄하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명박 대통령의 일방적인 지시를 국토교통부, 환경부, 기획재정부 등 관련 부처가 일사분란하게 추종하며 진행된 ‘4대강 사업’은 국민의 이익을 철저히 외면한 사업으로 밝혀졌다”며 “희대의 경제 사기극, 환경을 파괴한 대가로 누구 배를 불렸는지 명확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사업에 관여했던 인사들의 책임을 철저히 규명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라”며 “국가 차원의 4대강재자연화위원회를 구성해 4대강재자연화에 지금 당장 돌입하라”고 요청했다.

김보배 기자 84bebe@hanmail.net


   
  봉선사, ‘제2기 붓다의 향기 단기출가학교’ 개설
  불교환경연대, 텀블러 사용 캠페인 전개
  목록 보기
 
 뉴스 홈으로   맨위로
 밤나무골 시장 대상 ‘찾아가..
 복날 맞아 지역 어르신들께 삼..
 2018 교육문화 무료특강 진행
 어르신 정서지원프로그램 ‘다..
 다문화가정 어린이 대상 운동..
 제13회 통리원장배 풋살대회 ..
 서울시민예술대학 ‘전통한지..
 경주교구, 지역학생과 봉사활..
 백운초와 100인 원탁회의 개최
 ‘산상수훈’ 감독 대해 스님,..
  신행단체  | 청소년  | 인물/인터뷰
  문화/문화재  | 학술  | 출판  | 교육
  복지  | 인사/동정/부음
 
밀교신문소개 | 광고안내
본 게시물의 저작권은 밀교신문에 있으며, 무단 복제 및 게시를 금지합니다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17 Tel 02-6328-0136 Fax 02-6328-0137
등록번호 서울, 다05518 발행인: 김봉갑(회성) 편집인: 이성칠(원명)
편집국장: 이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우

Copyright ⓒ 밀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ilgyonews.net